끝나지 않은 ‘코시국’… 대형견 여름이는 갈 곳이 없다



사실 코로나19가 내 일상에 미친 영향은 상대적으로 미미한 편이었다. 해외여행을 갈 수 없게 된 것이야 몇 년쯤 참을 수 있고, 집에서 일하는 프리랜서에 원래 외출을 잘 하지 않는 편이라 집 앞에 있는 카페에 가는 횟수가 줄어든 정도랄까.사람 많은 곳에 가면 순식간에 기가 빨리는 타입이라 백화점이나 마트에 가지 않…
기사 더보기


파워볼총판 판매


추천 기사 글